> 지역사회 > 대전시
대전시, 34개국 국제기구 각료회의 유치내년 10월 ‘OECD 과학기술장관회의’ 개최
계룡일보  |  admin@admi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4.07  00:20: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는 ‘2015년 OECD 과학기술장관회의(Meeting of the Committee of Science & Technological Policy at Ministerial Level in 2015)’의 대전 개최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와 미래창조과학부 공동으로 내년 10월 DCC에서 개최될 ‘OECD 과학기술장관회의’는 OECD 34개 회원국 및 20여 개 초청국의 장·차관, 국제기구, 과학전문가 대표 등 500여 명이 모여 과학기술 정책과 공동협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이 행사 유치를 통해 권위 있는 정부 간 국제기구의 각료회의를 대전에서 최초로 유치, 개최하게 된다는 점에서 역사적인 의의가 크다.
이로써 2008년 DCC 개관 이후 적극적인 도시마케팅과 꾸준한 인프라 확충을 통해 세계적인 컨벤션도시로 발돋움하는 대전의 위상이 한 단계 올라서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는 지난해부터 장관회의 개최에 최적인 컨벤션 인프라와 참가자 의전, 수송 등 세심한 개최 지원 서비스를 내세워 주최 기관을 꾸준히 설득했고 ‘2009 국제우주대회’, ‘2010 IAEA 핵융합에너지컨퍼런스’ 등 과학 관련 대형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른 자신감과 경험을 적극 살려냄으로써 서울과의 치열한 경합 끝에 유치에 성공했다.
지난 3월 대전을 방문한 후보지 답사단도 대전컨벤션센터와 연계 신축 호텔 등을 답사한 후 대전의 유치 열의와 컨벤션 인프라 등에 높은 만족감을 표시한 바 있다.
시는 이번 행사의 유치를 통해 과학기술의 허브 도시이자 사람이 모이는 ‘세계 속의 대전’의 도시 브랜드가 한층 더 강화되고 정부의 국제기구 주최 고위급 회의의 지속적인 개최 가능성도 높아졌다는 데 매우 고무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권위 있는 국제기구의 장관회의가 대전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만큼, 세계적인 과학문화도시 대전의 위상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할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해 준비에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고 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청남도 계룡시 계룡대로334 원타워5층  |  대표전화 : 042)841-0112  |  팩스 : 042)841-5112  |  e-mail : gdnews114@naver.com
등록번호 : 충남, 아 00206  |  등록연월일 : 2013.10.22  |  편집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 권기택
Copyright © 2021 계룡일보. All rights reserved.